23: 로마는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Juho Jeon

[smart_track_player url=”http://traffic.libsyn.com/englishwang/23_Juho.mp3″ title=”로마는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artist=”Juho Jeon” download=”false” social=”true” social_twitter=”true” social_facebook=”true” social_email=”true” ]

저는 거의 순수 국내파입니다. 외국에서 활동을 한 것은 4개월 정도 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영어실력을 올리기 위해 해외에 나간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국내에서도 영어실력을 많이 올리실 수 있습니다. 물론 특별한 방법을 택하신다는 조건하에 말입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어학원에서 원어민과 의사소통을 많이 하면서 영어실력을 많이 길렀습니다. 그리고 제가 스스로 영어를 좋아할 수 있었기 때문에 영어를 오랫동안 공부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여러분들도 영어를 하나에 공부과목이라고 생각하지 마시고 지금 자신이 쓰고 있는 한국어를 그대로 다르게 표현한다고 생각하시면 정말 편하실 겁니다. 한국어를 싫어하시진 않으시죠? 영어를 어떻게 공부하느냐에 따라 영어를 좋아하느냐 마느냐에 차이가 있을 뿐이지 영어 자체를 싫어하실 수는 없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여러분에게 맞는 영어방법을 찾으시기를 바랍니다. 그렇게 된다면 영어를 잘하는 것은 시간문제입니다.

지난 10년 동안 거의 매일 영어를 공부해온 23살의 학생입니다. 지금은 집 주변의 조그마한 영어학원에서 선생님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이번 영어왕 팟캐스트를 통해 영어를 정말 잘한다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또 영어를 정말 잘하려면 어떻게 공부를 해야 하는지 제 경험을 예로 들어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읽기능력 향상을 위해서는 분명히 문법이 필요합니다. 우리나라 말에는 조사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주어에는 은, 는, 이, 가 목적어에는 을, 를 술어부분에는 이다, 하다가 있어서 단어들이 어느 위치에 어느 순서로 오든 간에 정확하게 이야기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영어는 그런 조사가 없습니다. 그래서 순서에 맞게 배열을 하고 순서에 맞게 이야기를 해야지만 정확하게 이해를 할 수가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독해는 문법을 배워야만 영어를 정확하게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특히 전치사, 접속사 이런 표현들을 많이 아실수록 도움이 많이 됩니다.

쓰기능력 향상을 위해서는 원어민에게 피드백을 받는 것이 좋습니다. 제가 다녔던 어학원에서는 수업이 끝날 때쯤 반에 있는 학생들의 글을 컴퓨터 모니터로 띄워 다 같이 보고 원어민 선생님께서 ‘이 표현은 다른 표현을 쓰는 게 더 어울린다. 이것은 문법에 틀린 표현이다, 이런 문단은 삭제하는 게 좋다, 이런 말은 안 해도 좋다’ 등 문법과 표현을 작은 것에서부터 큰 것까지 다 피드백 해주셨었습니다. 이러한 피드백 즉 첨삭을 받아야지만 영어 쓰기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논술을 생각해보시면 됩니다. 저희도 한국어 원어민이지만 글을 쓸 때는 다시 한 번 생각해보고 지우고 또 다시 쓰고 하는 편집과정을 거치게 됩니다. 그런데 영어를 처음 배우는 경우에는 스스로 본인의 글을 편집할 수 있는 능력이 없기 때문에 그것을 대신해줄 누군가가 필요합니다. 그런 피드백을 받으면서 ‘아 내가 앞으로 이 상황에서는 이렇게 사용 해야겠구나’ 학습하고 기억하게 되면서 글쓰기 능력이 향상 됩니다.

듣기능력 향상을 위해 먼저 자기 실력에 맞는 듣기 파일을 들어야 합니다. 제가 다녔던 어학원의 경우에는 본인의 레벨에 따라 듣기 난이도가 달랐습니다. 그래서 일단 초급자의 경우에는 정말 쉬운 내용을 들으시고 중급자분들은 그 것보다 좀 더 어려운 것, 그리고 실력이 더 좋으신 분들은 CNN이나 BBC, 다큐멘터리 등을 들으시면 됩니다. 그런데 그러한 양질의 교육내용을 사실 시중에서 구하기에는 힘드실 겁니다. 그래서 자신의 레벨에 맞게 방대한 교육과정을 제공하는 학원이나 프로그램을 찾아보시면 도움이 될 겁니다.

말하기능력 향상을 위해서는 원어민들과 직접 대화를 많이 하는 것이 좋습니다. 저는 학원에서 원어민 선생님들과 대화를 하는 시간에는 제가 거의 독점할 정도로 말을 정말 많이 했었습니다. 그리고 원어민 선생님들과 개인적으로 친해져서 학원 밖에서도 만나서 대화를 많이 했었고 원어민 선생님들이 얘기하는 것을 많이 들었었습니다. 그러면서 ‘아 이런 상황에서는 이런 표현을 쓰는 거구나’ 하고 원어민 선생님들과 밖에서 많은 활동을 함께 하면서 많이 배웠습니다. 특히 저에게 많은 도움을 주셨던 Justine 선생님께서는 현재 뉴욕에 계신데 제가 틀린 표현을 말할 때마다 ‘Stop!’ 이라고 말하시면서 적절한 표현을 가르쳐주셨습니다. 그렇게 매번 제가 틀릴 때마다 피드백을 받았기 때문에 말하기 능력이 많이 향상될 수 있었습니다.

미드를 보시는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일단 미드자체가 내용이 가볍고 편하기 때문에 쉽게 접할 수 있습니다. 또한 본인의 상황과 많이 연결이 되고 본인이 관심이 있는 분야에 대한 영상을 많이 보시는 것을 강력하게 추천해드립니다. 예를 들어서 과학을 공부하신다면 본인의 전공에 관련된 과학 다큐멘터리를 보시고 최대한 영어자막이 있는 걸 보시는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왜냐하면 맨 처음에 그런 내용이 있는 영상들은 일단 듣기 내용도 어렵습니다. 그래서 영어자막을 틀어 놓으시고 이해가 안 될 때마다 멈춤을 누르시고 자막부터 이해하시고 다시 들으시면 됩니다. 그리고 동영상이 많이 익숙해졌을 때는 자막을 없애고 다시 들으시는 방법을 추천해드립니다. 본인이 관심 있는 분야의 영상을 보시는 것을 절대적으로 추천 드립니다.

절대 비추천 해드리는 방법은 입시학원이나 문법학원에 등록하거나 한국인 과외선생님한테 영어를 배우는 것입니다. 물론 영어를 공부하는 목적이 다들 다릅니다. 어떤 사람은 토익 점수를 올리기 위해 공부하고 또 어떤 사람은 토익 스피킹을 위해 또 다른 사람은 정말 실전 영어를 위해 공부합니다. 하지만 정말 갇혀진 틀 안에서 문법만 배우는 영어는 정말 비추해드립니다. 왜냐하면 그 안에서도 얻는 게 없다고 말할 순 없겠지만 얻는 게 있을지라도 그것은 굉장히 비효율적인 영어공부입니다. 특히 그렇게 문법만 배우는 것은 스트레스를 많이 받도록 하기 때문에 오히려 얻는 게 전혀 없는 방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There are no comments yet